피케팅 13일째...투쟁 열기 지속
피케팅 13일째...투쟁 열기 지속
  • 전국언론노조 KBS본부
  • 승인 2021.03.09 15: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케팅 13일째...투쟁 열기 지속

 

언론노조 KBS본부가 혁신추진부의 직무재설계(안)에 반대하며 시작한 피케팅 시위가 13일째 이어졌습니다.

 

열흘 넘는 기간 동안 피케팅이 이어졌지만 조합원들의 투쟁 열기는 식지 않았습니다. 

 

오늘 신관 앞 계단과 본관 로비에서 진행된 피케팅에는 제주와 전북, 지역콘텐츠 동부 지부장 뿐 아니라 방송차량지부 조합원들도 대거 참여해 힘을 보태주었습니다.

 

 

언론노조 KBS본부의 직무재설계 졸속 시행 반대를 위한 투쟁은 흔들림 없이 이어질 것입니다.

현장에서 일하고 있는 조합원들의 목소리에 끝까지 귀 기울이겠습니다. 

 

조합원 여러분의 지지와 관심 부탁드립니다.     

 

 


  • 전국언론노동조합 KBS본부 7대 집행부 본부장 강성원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3 KBS누리동 2층
  • 대표전화 : 02-781-2980
  • 메일 : kbsunion@gmail.com
  • 전국언론노조 KBS본부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전국언론노조 KBS본부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