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무 재설계 이사회 의결 “현장 목소리를 외면한 채 직무재설계 강행 말라”
직무 재설계 이사회 의결 “현장 목소리를 외면한 채 직무재설계 강행 말라”
  • 전국언론노조 KBS본부
  • 승인 2021.03.25 14: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무 재설계 이사회 의결

현장 목소리를 외면한 채 직무재설계 강행 말라

 

 

 

직무 재설계(안) 내용이 반영된 직제규정 개정안이 어제(24일) 이사회에서 의결됐습니다. 

 

현장 목소리를 끝내 외면하고 의결을 강행한 것에 대한 항의의 의미를 담아 언론노조 KBS본부는 오늘도 피케팅을 이어갔습니다.

 

 

신관 계단에서 진행된 오늘 피케팅에서는 핵심 쟁점 구역 중 하나인 스포츠 구역 조합원들이 “졸속 직무 재설계로 인해 당장 다가오고 있는 올림픽부터 걱정된다”며 “방송 적자 책임을 스포츠에 전가하지 말라”는 항의의 뜻을 표했습니다.

 

 

현장 구성원의 목소리가 정책에 반영될 때까지 언론노조 KBS본부의 투쟁은 계속될 것입니다.

 


  • 전국언론노동조합 KBS본부 6대 집행부 본부장 유재우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3 KBS연구관리동 1층
  • 대표전화 : 02-781-2980
  • 팩스 : 02-781-2989
  • 메일 : kbsunion@gmail.com
  • 전국언론노조 KBS본부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전국언론노조 KBS본부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