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58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일반뉴스] [총파업 Day66] 태세를 다잡고, 파업은 계속됩니다.
2017.11.8 총파업 D+66 - 감사원 엄정감사 촉구 기자회견- 파업 Q&A] 위원장에게 묻는다- 지지방문] 인천 계양고등학교 인문동아리- 파.친.소] 김민아 노무사 KBS 새노조 총파업 66일차 요약 영상 클릭 정작 손가락질 받아야 할 사람들은
언론노조 KBS본부   2017-11-14
[일반뉴스] [카드뉴스] 오늘도 KBS새노조 파업열차는 고대영 퇴진까지 달려갑니다.
[카드뉴스] 우리는 아직 청산해야할 고구마(답..답)같은 적폐들이 많습니다. 파업은 계속 됩니다!- KBS의 오묘하고 복잡한 복수노조의 구도를 한눈에 보기- 방송법....넌 도대체 뭔데 이 시점에 끼어드니?- 방송적폐 끝판왕 퇴진 시키는 거랑 방송법
언론노조 KBS본부   2017-11-13
[일반뉴스] [총파업 Day65] 거수기이사 이원일은 사퇴하라
2017.11.7 총파업 D+65 ◆ 거수기 이사 이원일은 사퇴하라 KBS 새노조 총파업 65일차입니다. 본사 민주광장을 벗어나 이날은 우리 KBS를 망쳐온 적폐 이사 중 한 사람,이원일 이사가 근무하는 법무법인 바른으로 갑니다. KBS새노조 총파업
언론노조 KBS본부   2017-11-12
[일반뉴스] [총파업 Day64] 더 이상 공범자이고 싶지 않아서 하는 파업 (야합절대금지! to anybody)
2017.11.6 총파업 D+64 - 성재호 위원장 발언- KBS 10개 직능협회장 공동성명 발표- 후원물품 배포] 귤 & 초코파이- 우리 구역을 소개합니다] 제작기술구역- 파친소] 유재우 공추위간사 (a.k.a 파봉단장)- KBS 아이히만 집중 타깃
언론노조 KBS본부   2017-11-12
[연재/기획] 언론적폐 청산은 정치가 아니라 역사의 문제입니다.
언론적폐 청산은 정치가 아니라 역사의 문제입니다. 최근의 한 칼럼니스트의 글 제목입니다. 그렇습니다! 우리는 지금 역사의 중요한 한 획을 긋는 싸움을 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 거룩한 싸움을 자꾸 정치판으로 끌어들이려는 자들이 있습니다. 얼마 전 여당
언론노조 KBS본부   2017-11-10
[일반뉴스] [기자회견] 감사원은 KBS 이사회의 업무추진비 유용을 철저히 감사하라!
[기자회견] 감사원은 KBS 이사회의 업무추진비 유용을 철저히 감사하라! 어이가 없는 이야기다. 공영방송 KBS의 이사라는 사람들이 업무추진비를 용돈 쓰듯 개인적 용도로 사용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업무추진비는 이사장에게 월 240만원 이사에게 100
언론노조 KBS본부   2017-11-08
[일반뉴스] [총파업 Day61] 고사장 검찰 갑시다! 200만원 수사 시동을 걸었습니다.
2017.11.3 총파업 D+61 - 성재호랑이 검찰 출두요~- 구역 피케팅은 계속된다. 쭈욱!- KBS 별관 "해피 카페"의 해피 이벤트- 파업지지 영화시사회] 진모영감독 - 법무법인준범 긴급Q&A] 파업과 연차 관계 클리어!- 벌써 열다섯번 째 돌
언론노조 KBS본부   2017-11-07
[일반뉴스] [총파업 Day60] 파업원정대, 그리고 KBS에 불어온 새 바람
2017.11.2 총파업 D+60 ◆ KBS 보궐이사에 조용환 변호사 추천 조용환 변호사는 누구? 위키백과 클릭 방통위, KBS보궐이사로 조용환 변호사 추천 기사 클릭 한 자리 비어있던 KBS 이사자리에 조용환 변
언론노조 KBS본부   2017-11-07
[일반뉴스] [총파업 Day59] 파업이 없었으면 어쩔 뻔 했어. 고마워 대영이 형! (feat.인석pd의 눈물)
2017.11.1 총파업 D+59 - 고대영 뇌물죄 의혹 엄중수사 촉구 기자회견- 공영방송 하나만 쫓는 여의도 대호, 성재호랑이- 쇼파업비디오] 노조 홍보영상, 새노조가 기다린다- 파친소] 예능구역 박인석 조합원의 눈.물.- 예능구역 피케팅- 미니특강
언론노조 KBS본부   2017-11-07
[일반뉴스] [총파업 Day58] KBS는 고대영의 것이 아니다
2017.10.31 총파업 D+58 - KBS 국정감사 조인석부사장 등판- 고대영 출국 배웅기 (feat.고대영바라기자)- 공영방송 하나만 쫓는 여의도 대호, 성재호랑이- 연대사] 오정훈 언론노조수석부위원장- 고대영 헌정 뮤직비디오 - 파친소] 편성심
언론노조 KBS본부   2017-11-03
[일반뉴스] [총파업 Day57] 내 인생, 찬란했던 추억으로 남을 파업
2017.10.30 총파업 D+57 - 파업뉴스 13탄, 고대영과 국정원 검은 커넥션- 고대영바라기, 파업뉴스팀 이슬기기자- 김환균 언론노조위원장 발언- 파업 9주차, 오태훈 부위원장 파업기조 발표- 공영방송 하나만 쫓는 여의도 대호, 성재호랑이!-
언론노조 KBS본부   2017-11-01
[일반뉴스] [총파업 Day55] 촛불 1주년, 이게 다 국민 덕분입니다!
2017.10.28 총파업 D+55 촛불집회 1주년나라다운 나라를 원하는평범한 시민들의 평화로운 민주화 운동촛불의 의미를 되새겨봅니다.국민의 뜻을 기억하겠습니다.국민과 끝까지 함께 하는 공영방송이 되겠습니다. 2017년 10월 28일강한노조! 정의로운
언론노조 KBS본부   2017-11-01
[일반뉴스] [총파업 Day54] 적폐의 마지막 알박기 고대영, 시원하게 뽑아줄게!
2017.10.27 총파업 D+54 - KBS 국정감사 파행, 그 후- 성재호랑이 위원장 발언- 영상] 말할 수 있는 비밀- 파친소] 내 이름을 더럽히지 마라, 송명훈 조합원- 구역별 정밀타격 피케팅 - 장외집회] 강서구 등촌동 아이파크로 모여라! 새
언론노조 KBS본부   2017-10-31
[일반뉴스] [총파업 Day53] 국감 파행 그리고 적반하장 & 어부지리
2017.10.27 총파업 D+53 - KBS 국정감사 파행 - 위원장, 바톤터치 이경호 기자 발언 - 연대사] 전국금융사무노조 KEB하나은행지부- 파친소] 새내기조합원 39기 기술 3인방- 구역별 정밀타격 피케팅 새노조 총파업 53일 집회 영상 클
언론노조 KBS본부   2017-10-29
[일반뉴스] [총파업 Day52] 끝끝내 아무말 대잔치 정기 이사회
2017.10.26 총파업 D+52 - 구역별 정밀타격 피케팅 현황- 법무법인 준범, 고대영의 죄와 벌- 후원물품- 김환균 언론노조위원장 발언- 성재호 위원장 발언- 아무말 대잔치 정기이사회 KBS 새노조 총파업 52일차 요약 영상 클릭 KBS 이사들
언론노조 KBS본부   2017-10-27
[사진뉴스] 200만원에 뉴스 판 고대영 KBS 사장 퇴진을 위한 촛불집회
언론노조 KBS본부   2017-10-27
[사진뉴스] [현장사진] 예능국은 파업중입니다.
KBS새노조 예능국 조합원들은 힘차게 싸우고 있습니다. 이번주 목요일(10/26) 해피투게더가 결방된데 이어, 주말 1박 2일도 스페셜방송으로 대체될 예정입니다. KBS 총파업 54일차 10월 27일 금요일, 뮤직뱅크 녹화장 앞 예능국 조합원은 새벽부
언론노조 KBS본부   2017-10-27
[사진뉴스] [현장영상] 국감장, 고대영 사장을 만났습니다.
KBS 새노조는 아침 일찍, KBS 국정감사(국회 본청, 10/26)에 출석하는 고대영 사장과 그 체제를 떠받드는 부역자들을 만나기 위해 국회로 찾아갔습니다. KBS 새노조가 그에게 물었습니다. "국정원 개혁위 발표가 사실입니까?" "국정원 돈 200
언론노조 KBS본부   2017-10-27
[일반뉴스] [총파업 Day51] 단언컨대, 고대영은 KBS 사장 자격이 없다.
2017.10.24총파업 D-51 - 뉴스를 팔아먹었다. 고작 200만원에...- 고대영사장, 변명이라도 좀 들어봅시다!- 연대발언] 국가공무원노동조합 안정석위원장- 연대발언] YTN 박진수지부장 & 복직기자들- 후원물품] 감동의 청도반시- 쇼, 파업
언론노조 KBS본부   2017-10-26
[일반뉴스] [총파업 Day50] K-M 연대의 힘으로 방송파업 승리하세!
2017.10.23 총파업 D-50 - 사장님 보고싶었습니다!! 출근길 영접피케팅- 우리가 이긴다! KBS-MBC 50일 연합집회- 김환균 민주노총 전국언론노조위원장 발언- 최종진 민주노총 직무대행 발언- 감봉 이계월선생과 함께 한시 읽기- 자유언론실
언론노조 KBS본부   2017-10-26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KBS본부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18 KBS연구관리동 1층  |  대표전화 : 02-781-2980, 010-4824-2980  |  팩스 : 02-781-2989  |  메일 : kbsunion@gmail.com
Copyright © 2017 KBS 새노조. All rights reserved.